타율 0.516 인상고 송현우 '이영민 타격상' 수상. 그런데 프로 지명을 받지 못했다고?

권인하 기자

기사입력 2021-12-03 17:19: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