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키나와 스토리]"우짜면 좋노" 류중일 감독-양준혁 위원의 이심전심 대구 걱정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0-03-05 09: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