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주인 페이크번트 앤 슬러시 그후 "백업에 만족 못해"

노주환 기자

기사입력 2012-06-10 09:20 | 최종수정 2012-06-10 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