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전문]오마이걸 반하나 측 "작곡가도 사과 알러지…동화적 재해석일 뿐"

    기사입력 2018-04-06 19:39:25 | 최종수정 2018-04-06 19:40:26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알러지 희화화' 논란에 휘말린 걸그룹 오마이걸 반하나 측이 "오해를 풀어주셨으면 좋겠다.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는 오히려 긍정적인 메시지를 담은 곡"이라고 해명했다.

    6일 몇몇 네티즌들은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가 알러지로 고통받는 환자와 가족들을 희화화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 안무 중 몸을 긁는 동작이 있다는 점도 문제가 됐다,

    하지만 오마이걸 반하나 소속사 WM 엔터테인먼트 측은 6일 "창작자의 의도와 다르게 해석되고 있다. 오마이걸 반하나 팝업 앨범은 하나의 이야기가 이어진 앨범이다. 가사의 일부 단어가 아닌 곡 전체 맥락에 담긴 스토리를 봐달라"며 간곡하게 해명했다.

    이어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는 자신이 남들과 다르거나 결핍된 부분이 있더라도 희망을 가지고 극복해 나가며 행복해지는 이야기를 노래한 긍정적인 메시지"라며 "실제로 이번 앨범을 작사/작곡하신 피디님께서도 본인의 사과 알러지를 겪고 있으며 그에 대한 계기가 동화적인 재해석으로 발현하여 만드신 곡이라고 밝힌 바가 있습니다"고 강조했다.

    WM엔터테인먼트 측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WM엔터테인먼트입니다.

    알러지를 겪고 있는 환우분들과 가족분들께서 저희 소속 아티스트 오마이걸 반하나(OH MY GIRL BANHANA)의 팝업 앨범 타이틀곡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에 대해 창작자의 의도와는 다르게 해석되고 있어 환우분들이 우려하시는 부분에 대해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이번 오마이걸 반하나의 팝업 앨범은 하나의 이야기가 이어진 앨범으로 가사의 일부 단어가 아닌 곡 전체 맥락에 담긴 스토리로 봐주시면 감사하겠다는 말씀을 간곡히 전하고 싶습니다.

    오마이걸 반하나의 타이틀곡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는 자신이 남들과 다르거나 결핍된 부분이 있더라도 희망을 가지고 극복해 나가며 행복해지는 이야기를 노래한 긍정적인 메시지의 곡입니다.

    실제로 이번 앨범을 작사/작곡하신 피디님께서도 본인의 사과 알러지를 겪고 있으며 그에 대한 계기가 동화적인 재해석으로 발현하여 만드신 곡이라고 앞서 쇼케이스 인터뷰에서 밝힌 바가 있습니다.

    또한 수록곡 '하더라'는 서로 다름에 대해 일반적인 시선이 주는 '오해'에 대해서 표현한 노래입니다. 서로 다름에 대해 우리 사회가 조금 더 이해하고 배려해나가 서로에 대한 오해를 풀기를 바란다는 메시지를 담은 노래입니다.

    끝으로 저희 팝업 앨범 '바나나 알러지 원숭이'에 대한 오해를 풀어 주시기를 진심으로 바라는 바입니다.

    lunarfly@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