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손편지로 직접 결혼 발표 "김태희, 최고의 선물"[공식입장 전문]

    기사입력 2017-01-17 13:00:22 | 최종수정 2017-01-17 13:03:35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가수 비가 김태희와의 결혼 입장을 직접 밝혔다.

    비는 17일 인스타그램에 "안녕하세요. 정지훈입니다. 제가 데뷔한지 16년이라는 세월이 지났습니다. 저 또한 한 가정의 가장으로서 훌륭한 남편이자 남자가 되려 합니다"라며 "그녀는 제가 힘들때나 행복할때나 변치않고 늘 제 곁을 지켜주었고 언제나 많은 것들로 감동을 주었습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이제 신뢰가 쌓이고 사랑이 커져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라며 "결혼식은 시국이 불안정하고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최대한 조용하고 경건하게 만들려 합니다"라고 결혼 소식을 전하며 구체적인 시간과 장소를 밝히지 못하는 이유에 대해 양해를 구했다.

    마지막으로 비는 "지난 16년동안 여러분의 사랑에 감사했습니다"라며 "그녀는 저에게 최고의 선물입니다"라고 남자다운 모습으로 마무리했다.

    앞서 한 매체는 "2012년부터 교제한 비와 김태희가 2월 19일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lyn@sportschosun.com

    • 기사리스트
    • |
    • 기사리스트

    로또리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