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시즌 연속 챔프전 눈물, 흥국생명 아본단자 감독의 일침 "성장-변화 없는 선수들, 바뀌어야 한다"[인천 패장]

박상경 기자

기사입력 2024-04-01 2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