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이 지치니 연승이 끊겼다, 못 도망간 1위 턱밑까지 쫓긴다

나유리 기자

기사입력 2023-12-09 23:32 | 최종수정 2023-12-10 06: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