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쾌조 스타트' 한국 셔틀콕, 올림픽의 해 희망 밝혔다…안세영 '또 투혼의 첫금'+서승재-강민혁 '빠른 상승세'

최만식 기자

기사입력 2024-01-23 06: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