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저우현장]'여제는 굳건했다' 절치부심 안세영, 女단체 결승 1경기 中천위페이에 2-0 '압승', 기선제압 성공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3-10-01 10:5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