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볼링장이 뜨겁다, 구력 30년 김승대씨 2021년 게토레이 챔피언십 1위 등극

박찬준 기자

기사입력 2021-12-12 12:52: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