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SM 대표' 태연, 이번엔 "생각이 멈추지 못한는 건 끔찍한 고통". 사직서 이어 의미심장 '글' 올려

기사입력 2023-03-19 21:0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