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디슨+그릴리쉬 충격 탈락, 너무 힘들어" '1억500만파운드' 단짝의 눈물…혼돈의 잉글랜드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4-06-07 1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