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분간 눈에 띄지 마!' 단호한 포스텍 감독, 돌아온 스펜스 U21행 지시한 이유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4-01-09 11:4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