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탄대로' 김민재의 최대 위기.. 감독·대선배까지 노골적 불만→메가클럽 매운맛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3-10-03 17:1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