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먹듯이 지각하던 맨유 1200억 재능, '모두가 외면' 커리어 최대 위기 봉착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3-09-05 10:20: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