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트비 비방 이와타 서포터 무기한 경기장 입장 금지

민창기 기자

기사입력 2011-06-05 16:47: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