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⑤]NCT 위시 "한일 동시 활동? 회사 믿고 열심히…소통은 '한본어'"

정빛 기자

기사입력 2024-04-04 0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