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시에 4편 캐스팅"…'다작의 女王' 29년차 배우 김미라 "운이 좋아서"('퍼펙트라이프')

고재완 기자

기사입력 2024-03-06 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