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량:죽음의 바다' 백윤식의 마음 움직였다…왜군의 처절한 상황 담은 서찰

안소윤 기자

기사입력 2024-01-11 1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