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 "사활 걸었다"…1위 굳히려는 '밀수'vs판 뒤집으려는 '더 문' '비공식작전'

조지영 기자

기사입력 2023-08-03 07:0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