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아빠가 사준 명품백+산삼" 자랑하던 강민경, 사기 혐의엔 "왕래끊어" 선긋기

백지은 기자

기사입력 2023-02-07 11:20: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