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분석] '신인왕 0순위' 박무빈, 알바노에 '복수혈전'. 현대모비스, 선두 DB 완파. 박무빈 어떻게 승부처를 지배했나

류동혁 기자

기사입력 2024-01-23 2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