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나무다리서 만난 '숙적' 일본…패하면 '나락'이다. '물방망이' 극복이 열쇠 [항저우현장]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10-05 06:31: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