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타니를 달라" 다저스-양키스에 TB까지 구애 신호, 보름간 전개될 뜨거운 물밑 접촉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3-07-17 11:1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