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원숭이', 예비FA의 KIA행은 운명이었다...'윈-윈' 잔류 확률 90% 이상

정현석 기자

기사입력 2023-07-07 14:09: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