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발투수 트레이드해 와" 요구 쏙 들어갔다, RYU 호투에 분위기 반전

노재형 기자

기사입력 2023-07-06 09:34: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