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2일만에 맛본 승리. '부산행' 이후 첫승…36세 베테랑의 속내 "오른손 외인? 편하게 상대했다" [부산코멘트]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4-11 23:3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