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글러브] "7년 만에 받아 의미있다"…150억원 투자, GG로 돌아왔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2-12-09 19:34: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