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 완쾌했으면"…2사 주자 있는 상황, SSG의 삼진은 특별했다

이종서 기자

기사입력 2022-12-09 10:25 | 최종수정 2022-12-09 10: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