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집 고통 이겨낸 장원준의 투혼이 롯데 살렸다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11-07-17 13:04: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