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테이 42점 대폭발' 우리카드, 1위 자존심 지켰다...OK금융그룹 '천적' 관계 청산 [안산 현장]

김용 기자

기사입력 2023-12-03 16:37 | 최종수정 2023-12-03 16: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