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세계 최고 선수…은퇴? 그런 소문 안 믿어" 韓여자배구 최초 유럽인 감독의 속내 [인터뷰]

김영록 기자

기사입력 2023-02-23 19:3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