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물의 고별전...레베카 라셈 '우리 꼭 다시 만나요’[대전현장]

박재만 기자

기사입력 2021-12-10 09:02: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