빚 내가며 BJ에 5000만원씩 후원...'큰손'이라 불린 30대男 극단 선택

김소희 기자

기사입력 2024-03-25 10:53 | 최종수정 2024-03-25 10: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