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첩장 주면서 1인당 3만원 점심 샀는데…女 직장동료 "돈 아끼다니 수준 알만해" 막말

황수빈 기자

기사입력 2023-10-04 10:0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