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컨 안끄고 3주간 여행…"관리비 170만원 폭탄에 등골이 서늘"

황수빈 기자

기사입력 2023-07-07 14: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