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에게 인종차별' 벤탄쿠르의 24시간짜리 사과문 '증발'…SON은 '묵묵부답'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4-06-16 06:53 | 최종수정 2024-06-16 0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