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표팀 동료 침묵→왕따 추락' 이강인, "마이 리틀 브로" 떠난다던 음바페의 애정 공세

김가을 기자

기사입력 2024-02-20 19: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