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0위 이겨놓고 선 넘네.. 요르단, 한국전 앞두고 자신감 뿜뿜 → 우승후보의 '참교육' 절실

한동훈 기자

기사입력 2024-01-17 07: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