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떠나도 신경쓰지 않아" 무려 '11년 캡틴' 레전드, 토트넘 DNA 돌아오고 있어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8-27 15:4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