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데스리가 2R서도 '괴물' 김민재 CB 파트너는 '우파메카노', 투헬 "둘은 분명한 발전 있었다"

김진회 기자

기사입력 2023-08-27 08:4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