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팀에 전해줘, 내가 해결한다고…" 맨유 '복덩이'가 에이전트에게 보낸 소름끼친 문자대로 됐다

김진회 기자

기사입력 2023-06-03 11:27: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