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N 100호골 쏘아올린 날, 오심에 운 미토마…VAR 심판 결국 '징계'

김성원 기자

기사입력 2023-04-11 23:3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