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카세미루가 달라졌어요' 순한 양이 된 맨유 카세미루, 팬들은 그저 감탄

이원만 기자

기사입력 2023-02-24 09: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