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의 이제는 말할 수 있다, "뇌진탕 땜에 올해 은퇴 고민"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1-12-12 17:39: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