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연승→부상→3연패, 언급할 수밖에 없는 손흥민 공백

윤진만 기자

기사입력 2020-03-02 03:16 | 최종수정 2020-03-02 0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