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현=왼손, 박성훈=오른손"...'눈물의 여왕' 과몰입 완성시킨 '디테일 연기+애드리브' [종합]

정안지 기자

기사입력 2024-04-16 1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