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급하고 철 없었다" vs "마음재활 덜 돼" 안현모·라이머, 이혼 심경 밝혀

조민정 기자

기사입력 2024-01-28 10: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