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남친에게 '6천만원 갈취+양다리 배신+살해 협박' 끔찍 3종 세트…서장훈, "네가 마더 테라사냐"

이정혁 기자

기사입력 2023-10-10 08:1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