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운트' 88서울올림픽 금메달리스트 박시헌 모티브, '믿보배' 진선규로 여운 잇는다

조지영 기자

기사입력 2023-02-09 19:06:08